연예뉴스

'유어 아너' 손현주·김명민, 독보적 카리스마…연기 배틀 예고

작성자 정보

  • 작성자 슈어맨스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대본 리딩 현장 공개…8월 12일 첫 방송

17204109434325.png
배우 김명민(왼쪽) 손현주가 지니TV 새 오리지널 드라마 '유어 아너'에서 호흡을 맞춘다. /스튜디오지니

[더팩트ㅣ최수빈 기자] 배우 손현주 김명민이 첫 만남부터 열정 가득한 에너지를 뽐냈다.

지니TV 새 오리지널 드라마 '유어 아너'(극본 김재환, 연출 유종선) 제작진은 8일 손현주 김명민을 중심으로 모인 배우들의 대본 리딩 현장을 공개했다. 배우들은 각 캐릭터에 완벽히 몰입한 모습을 보여줘 첫 방송에 기대감을 높였다.

'유어 아너'는 자식을 위해 괴물이 되기로 한 두 아버지의 부성 본능 대치극이다.

대본 리딩 현장에는 표민수 크리에이터, 유종선 감독, 김재환 작가를 비롯해 손현주 김명민 김도훈 허남준 정은채 등 '유어 아너'의 주역들이 한데 모였다. 처음으로 다 같이 호흡을 맞추는 자리인 만큼 배우들은 기대와 설렘 그리고 기분 좋은 긴장감을 드러냈다.

본격적인 대본 리딩이 시작되자 배우들은 단숨에 캐릭터와 상황 속에 깊게 몰입했다. 이들의 연기가 무르익을수록 현장에는 진지한 열기가 맴돌았다.

17204109473594.png
배우 손현주 김명민 정은채 허남준 김도훈(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이 출연하는 '유어 아너'가 8월 12일 첫 방송된다. /스튜디오지니

손현주는 판사 송판호 역으로 많은 이들의 마음을 건드리며 극의 흐름을 주도했다. 그는 평생을 올곧게 법 아래 살아왔으나 살인자가 된 아들을 지키기 위해 결국 신념을 저버린 송판호의 고뇌와 부성애를 현실감 있게 표현했다.

김명민은 법 위의 권력자, 김강헌 캐릭터만의 묵직한 카리스마로 좌중을 압도했다. 특히 차갑고 냉정해 보이는 겉모습 속 감춰둔 뜨거운 부성애를 깊이 있게 소화하며 아들의 죽음을 쫓는 김강헌 역에 완전히 동화된 모습을 보여줬다.

그런가 하면 김도훈은 손현주와 부자(父子) 연기를 펼칠 송호영으로 분해 시선을 집중시켰다. 갑작스러운 사건으로 위기에 처한 송호영의 유약한 내면과 깊은 죄책감을 오롯이 그리며 송판호와의 위태로운 관계성을 기대케 했다.

극 중 김강헌의 장남 김상혁 역을 연기한 허남준의 예사롭지 않은 에너지도 느낄 수 있었다. 허남준은 특유의 날카로운 눈빛과 말투로 모든 것을 다스리는 김상혁의 무자비한 속내를 드러냈다. 아버지 김강헌과의 불협화음으로 극의 긴장감을 고조시킬 허남준의 활약도 주목된다.

정은채는 권력에 굴하지 않는 우원지검 열혈 검사 강소영 역으로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 한번 마음먹은 일은 조금도 타협하지 않고 밀어붙이는 대담함과 냉철함을 그려낼 정은채의 색다른 모습에 기대가 모인다.

'유어 아너'는 총 10부작으로 오는 8월 12일 오후 10시에 지니 TV, 지니 TV 모바일, ENA를 통해 첫 방송된다.

subin7134@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더팩트(www.tf.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39,163 / 1 페이지
번호
제목/내용

공지사항


알림 0